순환기내과 이상철 교수와 함께 알아보는 고지혈증 FAQ / 삼성서울병원

 

고혈압, 당뇨병, 고지혈증은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만성질환입니다. 그 중에서도 고지혈증은 집에서 쉽게 체크를 할 수 없기 때문에 또, 별다른 증상이 없기 때문에 가볍게 넘기시는 경우가 많은데요. 하지만!! 100세를 사는 요즘 세상에 혈관 건강만큼 중요한 부분이 또 있을까요?

 

 

 

 

고지혈증은 혈액 중 지질의 일종인 콜레스테롤중성지방의 수치가 정상보다 높은 상태를 말하는데요. 혈액 내 과다한 지질 성분은 동맥벽에 침착되어 혈관이 좁아지게 만들고, 이로 인해 심장혈관(관상동맥질환-협심증, 심근경색)이나 뇌혈관(뇌졸중-뇌경색, 뇌출혈)질환 의 발생 위험을 높입니다.

 

흔한 질환인 만큼 ‘고지혈증’하면 머릿속에 이것저것 많은 정보들이 한데 뒤엉켜 떠오르실 텐데요.

지금부터 [순환기내과] 이상철 교수와 함께 고지혈증에 많은 분들이 궁금해 하셨던 내용에 대해 답변을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Q1. 고지혈증과 이상지질혈증의 차이가 무엇인가요?

A. 요즘은 고지혈증 외에 고지질혈증, 이상지질혈증 등과 같은 단어도 많이 사용하시는데요. 고지혈증은 혈액 내에서 콜레스테롤과 중성지방이 높아진 상태를 말하고, 이상지질혈증콜레스테롤과 중성지방이 높아진 상태를 포함하여 좋은 콜레스테롤이라고 불리는 고밀도지단백 콜레스테롤(HDL) 수치가 낮은 것도 포함합니다. 즉, 유사한 이름이지만 이상지질혈증이 더 큰 개념이라고 보실 수 있습니다.

 

 

Q2. 콜레스테롤과 중성지방의 차이는 무엇인가요?

A. 고지혈증을 콜레스테롤과 중성지방이 높아진 상태라고 말씀드렸는데요. 여기서 ‘콜레스테롤’은 세포막의 구성 성분이자 각종 호르몬의 기본적인 원료입니다. ‘중성지방’은 일반적으로 알고 계신 지방입니다. 둘 다 굉장히 중요한 성분임에는 분명하지만, 인체에 너무 과량 있을 경우에는 동맥경화성 혈관 병변을 일으킬 수 있는 원인이 되므로 조절이 꼭 필요합니다.

 

 

Q3. 고지혈증은 왜 치료해야 하나요?

A. 고지혈증을 관리해야 하는 이유는 동맥경화성 혈관병을  막기 위해서 입니다. 동맥경화성 혈관병으로 발생하는 대표적인 질환으로는 뇌혈관 질환(뇌졸중)과 관상동맥질환(협심증 또는 심근경색)이 있습니다. 이러한 질환의 발생과 진행을 막기 위해서 고지혈증을 꾸준히 관리해야 합니다.

 

 

 

Q4. 고지혈증은 완치될 수 있나요?

A. 고지혈증은 체질이기 때문에 완치라는 개념이 적절하지 않습니다. 결국 콜레스테롤 수치와 중성지방 수치를 정상인 상태로 조절하며 평생 관리해야 하는 질환으로 이해하시는 것이 더 맞는데요. 유전적인 요인과 생활습관적 요인이 모두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생활습관을 컨트롤하고 경우에 따라서는 약물 치료를 병행하며 관리를 하시는 것이 맞습니다. 

 

 

Q5. 채식만 했는데도 고지혈증에 걸릴 수 있나요?

A. 채식만 하는데도 고지혈증이 올 수 있습니다. 고지혈증의 가장 큰 원인은 처리되지 않는 지질들이 너무 많다는 건데요. 콜레스테롤과 중성지방을 제거하는 간의 능력이 떨어지게 되면 고지혈증에 걸릴 수 있습니다. 또한 식이습관 말고도 고지혈증은 체질적, 유전적인 요소의 영향이 강합니다.

 

 

Q6. 고지혈증 약은 평생 먹어야 하나요?

A. 고지혈증은 대부분 지속적이고 꾸준한 약물치료가 필요합니다. 약을 복용하면서 콜레스테롤 수치가 잘 조절이 되고 있었는데, 생활습관 조절도 없이 갑자기 약 복용을 중단하게 되면 콜레스테롤은 제자리로 돌아갑니다. 물론 드물게 약을 중단하는 경우도 있지만 생활습관 조절로 지속적인 관리가 잘 되지 않는다면 어쩔수 없이 약은 계속 복용해야 합니다.

 

 

Q7. 고지혈증 약을 오래 복용하면 부작용이 생기나요?

A. 고지혈증 약은 장기 복용에 의한 부작용이 거의 없습니다. 따라서, 장기 복용에 대한 부분은 크게 걱정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간혹, 부작용이 나타나는 경우라 할지라도 대부분 약을 복용하기 시작한 초기이며 이때는 간기능 검사나 근육효소 검사 등을 통해 모니터링을 하고 있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따라서, 현재 별문제 없이 약물을 복용하고 계시다면 큰 걱정 없이 복용하셔도 무방하겠습니다.

 

 

Q8. 고지혈증 환자는 기름진 음식을 먹으면 안되나요?

A. 콜레스테롤은 간에서 합성되는 경우가 훨씬 많고 장을 통해 흡수되는 것은 적기 때문에 지방식을 절대로 피해야 한다는 것은 오해입니다. 전체적으로 섭취하는 칼로리의 양을 줄이는 것이 더 중요하기 때문에 전체적으로 칼로리를 줄이고 균형잡힌 식사를 하는 것이 좋습니다.

 

 

Q9. 폐경이 되고 고지혈증이 생겼습니다. 호르몬과 연관이 있나요?

A. 어느 정도 연관성이 있습니다. 폐경기에 접어들면 콜레스테롤 수치가 올라가고 고지혈증이 나타나는 경우가 많은데요. 아직까지 정확히 밝혀진 것은 아니지만 에스트로겐, 고밀도지단백콜레스테롤(HDL) 등과의 연관성이 논의되고 있습니다.

 

 

Q10. 고지혈증 환자는 어떤 운동을 해야 하나요?

A. 생활습관병의 관리를 위해서는 특별히 좋은 운동보다는 지속적으로 꾸준히 할 수 있는 운동을 하시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일주일에 4~5회 이상 지속적으로 운동을 할 수 있는 것이 가장 좋은데요. 걷기, 뛰기, 자전거 타기 등의 유산소 운동과 더불어 근력 운동을 하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Q11. 고지혈증도 유전이 되나요?

A. 고지혈증은 굉장히 유전적인 요인이 강한 질환으로 유전이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콜레스테롤을 제거하는 간기능의 저하기 있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부모님이 고지혈증인 경우 자녀에게도 고지혈증이 나타날 가능성이 높습니다. 경우에 따라서는 굉장히 심한 고지혈증이 집안 내력으로 지속되는 경우도 있기 때문에 가족 중에 고지혈증이 있는 사람이 있다면 가족 모두 검사를 받아 보는 것이 좋습니다. 

 

 

 

 

총 11개의 질문을 통해 고지혈증에 대해 설명드렸는데요.

평소 고지혈증과 관련하여 궁금해 하시던 부분이 조금 해결이 되었을까요? ^^

 

더 자세한 내용은 아래의 영상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바로가기] 1분메디캠 – 고지혈증 편 (순환기내과 이상철 교수)

 

 

여러분의 건강을 기원하며 오늘도 삼성서울병원은 열심히 달리겠습니다. : )

 

 

 

 

댓글 남기기 (Reply)

첫 번째 댓글을 달아주세요!

avatar
wpDiscuz